< 기타게시판 > 

총 게시물 405건, 최근 0 건
   
탄트라 3급 요가 무도(無道) 올가즘
글쓴이 : dkpark 날짜 : 2015-02-12 (목) 11:21 조회 : 2018
신공을 완성하는 이완공부.
풀먹인 경부, 애강의 엮음질. 두레박 음악소리.
쌍계사 진감(眞鑑)국사가 전한 어산(魚山)의 묘를 담은 범패(梵唄) 찬불소리.

남남이 아니기에 생각을 풀고 마음을 풀고 지성을 풀고 교양을 풀고 근육을 풀고 불감증을 푸는데 한참 걸렸다.
나이 들어 아름다운 여인이 젊었을 때 예쁘다. 

파단향은 진무른 복숭아로 터지고 기둥은 옥빛같이 고운데 산비둘기 혀가 보이듯이 열려 있다.

귀바퀴 물리고 입으로 찾아내려 컵 속의 꿀물에 입술을 대자 그 태만의 명강 선단에서 물이 난다.
샘 속에 윤이 흐르는 붉은 토화를 고르게 일구며 '굴구농사가 이제야 되는군".

한 쌍의 되강오리 눈을 맞추고 알을 배듯 입을 맞추고 무릎을 맞춘다.
톡 쏘는 겨자, 하얀 뱅어(白魚)를 오왕이 날로 먹었고, 쥐색 무늬 쏘가리를 김일성이 술상차려 정주영에게 내어 놓았다.

쏘가리 궐어는 목구멍의 가시를 녹여내고, 철판을 끊는 아세칠렌 카바이드를 파인애플 잎사귀 겨드랑이에 넣어줄 때에 열매가 생기듯 그는 그녀의 겨드랑이, 사타구니를 열이 나도록 마찰하였네.

"엄- 나~야! 가만! 우 후ㅎ!"
"태어나길 고자 석녀가 아닌데 안하면 병이 나는데 어쩌나?"

매일 못 다한 정을 일구고 밭이 되고 쟁기 되어 가는대로 거랑되고 둔덕되어 씨 뿌리고 흙은 흩으러지고 씨앗이 흘러 넘쳐 르흔다.
외로움을 샀는가, 욕망을 샀는가? 차별없이 좋아지는 걸 어떻게 해!

그들이 눈을 뜨면 낮, 감겨지면 인면사신, 음풍대행 비희도. 춘책에 은어로 이어지는 촉사비사.

"아이 아 후두를 고추 세우고 일격을 가하는 코부라! 나는 꽃게."" 
"뱀을 먹는 꽃게면 끈끈한 껍질을 깨고 나오는 새끼잖아?"
"나는 아 우우 망글로브(mangrove) 뱀."
"나는 뿔 달린 아프리카 세라스테스(cerastes) 뱀!"
"나는 뿔을 녹이는 백열의 몽구스(Mongoose) 족제비!"
"그러면 꿀꺽 삼키는 여왕개구리. 입 안에 이가 없지!"
"나는 당신과 거미를 잡아 먹는 아리조나 검은 엘레간스(elegance) 뱀."
"나는 당신을 삼키는 두꺼비."
"나는 당신의 그 물렁뼈를 삼키는 두더쥐(oomph)!"
"나는 당신의 앞 뒤를 흔드는 방울뱀!"
"나는 당신의 이물과 고물을 오레어리 올레(ole)하게 무눈 라쿤!"
"나는 메기의 머리를 턱으로 세게 쳐 박는 물뱀."
" ..................................................... "
" ...............zz ..... 색색, ..콜콜............. "
" 이아 이아! 뛰뛰 빵빵. 미녀는 일어 나세요. "

바즈라야나(Vajrayana), 비밀 탄트라(Secret Tantra), 탄트라 불교, 밀교(密敎)는 혼외정사, 여인과 방사할 때에 6~7초간의 파정(破精)을 안하는 불음(佛音) 가요속에서 무아지경에 이르는 제 4급 무상(無上)요가 탄트라(Anuttara Yoga).

아무도 그 동정녀의 순결을 인정하지 않는다.
[이 게시물은 100se님에 의해 2018-03-29 12:33:55 스피커스 코너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100se님에 의해 2018-03-29 13:12:29 대화의 광장에서 이동 됨]

써니 2015-02-13 (금) 04:54
(아직 읽는 중.......)

神功 을 완성하는 弛緩 공부 = 요가
이완 = 굳어서 뻣뻣하게 된 근육 따위가 원래의 상태로 풀어짐
頸部 = 목, 

쌍계사(雙磎寺)는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운수리에 있는 절로 지리산 국립공원 내에 위치

신라 헌강왕(49대)이 시호를 추증 하여 진감(眞鑑)선사라 하고 대공령탑을 세워 주었으며 절이름을 <쌍계>라고 내려 주었다. 

진감(眞鑑)국사
신라 후기의 승려(774~850). 속성은 최(崔). 법명은혜소(慧昭). 자는 영을(永乙). 자호는 무의자(無衣者). 중국 당나라에 가서 범패(梵唄)를 배우고 돌아와, 지리산에서 옥천사(玉泉寺)를 창건하고 수도하였다. 저서에 ≪어산구감(魚山九鑑)≫이 있다.

범패(梵唄)는 절에서 재(齋)를 올릴 때 쓰는 음악이다. 한국 불교음악의 총칭으로 일명 범음(梵音)·인도(印度)소리, 또는 어산(魚山)이라고도 한다. 가곡, 판소리와 함께 한국 3대 성악으로 불린다. 범패의 종류로는 안채비소리·홋소리·짓소리·화청(和請) 등이 있고, 작법(作法) 즉 무용이 곁들여진다.

(작업의 정석)

생각을 풀고 
마음을 풀고 
지성을 풀고 
교양을 풀고 
근육을 풀고 
불감증을 푼다


되강오리 (Loon) - 논병아리


뱅어(白魚) - Salangichthys microdon



쏘가리 - 궐어(鱖魚), 금린어(錦鱗魚) - Siniperca scherzeri



오왕 유비(吳王 劉濞, 기원전 215년 ~ 기원전 154년)는 전한의 황족이자 제후왕으로, 패현(沛縣) 사람이다. 고제(高帝)의 형 유희(劉喜)의 아들이다.



댓글주소
써니 2015-02-13 (금) 05:50
1989년 1월 회동

정주영 : 1915년생,  당시 74세.
김일성 : 1912년생,  당시 77세

쏘가리는 가을에 가장 맛이 좋다던데 정월 쏘가리 맛?

인면사신(人面蛇身) - 사람의 머리에 뱀의 꼬리

음풍대행 (淫風大行) -  음란한 바람이 크게 유행 

비희도 (祕戱圖) - 남녀가 성교하는 모습을 그린 그림

촉사비사(劚辭比事) : 같은 말이나 사물을 모아 비교하여 가치를 판단하는 것.


(...ING)


댓글주소
   

총 게시물 40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5  House In The Forest 써니 09-12 761
404  Stuyvesant St., New York 써니 05-30 825
403  봉황이 연작을 따돌리며 무음의 올가즘 # 1 +2 dkpark 02-13 2417
402  탄트라 3급 요가 무도(無道) 올가즘 +2 dkpark 02-12 2019
401  결례일은 아니였읍니다 +1 dkpark 12-11 1136
400  결례일은 아니였읍니다 bubza 12-10 708
399  꽃뱀 조심해야 한다. 써니 03-08 393
398  (펌) 고은 시 패턴 분석 +3 써니 03-08 364
397  방법이 없군. +1 써니 02-18 321
396  Someday 써니 02-10 310
395  대만 6.4 지진 +1 써니 02-09 383
394  장미희 계보를 잇는다 생각했는데... +4 써니 02-08 448
393  상대하기 힘든 인물 +2 써니 02-06 386
392  성추행 고소사건 서지현 검사 +2 써니 02-05 398
391  비트코인 폭락 이유와 전망 / 6개월 이내에 1… +1 써니 02-03 365
390  Happy Drinking 써니 01-05 336
389  Banff, Canada 써니 12-29 374
388  Yosemite National Park 써니 12-28 349
387  A lake above an ocean, Faroe Islands, Denmark. 써니 12-25 678
386  사는게 지루한 이유 (펌) 써니 12-23 358
385  Personality and Attitude 써니 11-24 381
384  약속과 거짓말 써니 11-24 520
383  Dead Rabbit Pub in New York 써니 11-23 385
382  lights 써니 11-23 361
381  San Diego 써니 11-23 337
380  Golden gate 써니 11-23 319
379  팔레스타인 써니 11-23 355
378  Winter in the Lofoten Islands, Norway. 써니 11-18 405
377  Winter night in Krakow, Poland 써니 11-18 392
376  나라별 욕하는 방법 +1 써니 11-12 462
375  옆 아랫 동네에서 찍었다는 올빼미 (Barred owl) 써니 11-07 401
374  Kentucky trail 써니 11-06 345
373  뉴욕 센트럴파크, 가을 써니 10-26 1108
372  Winter in Acadia National Park, Maine. 써니 10-22 396
371  (혐오) 뭄바이의 흔한 뒷골목 써니 10-15 446
370  노르웨이 오로라 써니 10-12 509
369  덴마크의 달팽이 산책로 써니 10-12 352
368  김민지 이야기 써니 10-11 412
367  독일 성 써니 10-11 402
366  오스트리아 산골 마을 써니 10-11 410
365  Vulcan Etna 써니 10-11 346
364  Minnesota's North Shore from Shovel Point 써니 10-10 335
363  Lake Louise 써니 10-08 366
362  Bruce Lee 써니 10-06 331
361  아침 노루 써니 09-30 350
360  표독스러운 표정의 백미 +1 써니 09-24 730
359  암스테르담의 가을 써니 09-24 454
358  노르웨이의 북녘 밤빛 써니 09-21 381
357  파리의 비오는 밤 써니 09-20 821
356  애인이 당신에게 바람을 피우는 진짜 이유 써니 09-07 546
 1  2  3  4  5  6  7  8  9  맨끝








맨위로